부안이 보여요!
   
인터넷신문 www.buan21.com//기사제보
 

 
 
 
   
   
 

용화사미륵불입상


- 지 정 : 전라북도 유형문화재 제171호
- 지정일: 1999. 7. 9
- 소재지: 부안군 행안면 역리 336-1
- 소유자: 용화사
- 수 량: 1구

용화사 미륵불입상은 행안면 역리 송정마을 뒷쪽 고성산 기슭 용화사(龍華寺) 경내에 있다. 이 미륵불은 높이가 4.24m의 대형 석불입상으로 머리에는 직경 110cm, 두께 30cm의 둥근 모자를 쓰고 있다. 눈썹과 코, 입은 선명하게 조각되어 있고, 귀는 어깨부분까지 늘어져 있다. 코는 최근에 시멘트로 보수한 흔적이 있다. 이곳은 고려시대에는 미륵도량으로 크게 번창하였다고 한다. 그러나 조선시대 억불정책으로 인하여 사찰은 멸실되고 미륵불도 매몰되었었는데 150여년전에 땅속에 매몰되었던 미륵불이 자연의 풍수변화로 다시 드러났다고 한다. 당시 사람들은 미륵불이 땅에서 솟아난다고 믿을 정도였다. 그후 모든 주민들이 소원성취를 기원하는 도량으로 자리를 잡게 되었다. 마을 이름도 이곳이 미륵불이 계시는 곳이라 하여‘미륵동’이라고 불리우게 되었으며, 현재는‘미륵골’이라고 불리우고 있다.




부설전
개암사 응진전 16나한상

Copyright 1999-2022 Zeroboard / skin by ChanBi