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안이 보여요!
   
인터넷신문 www.buan21.com//기사제보
 

 
 
 
   
   
 

위도띠뱃놀이



- 지 정: 중요무형문화재 제82-다호
- 지정일: 1985. 2. 1
- 소재지: 부안군 위도면 대리
- 보유종목: 풍어제(위도띠뱃놀이)

위도의 대리마을에서는 매년 정월 초사흗날 마을의 안녕과 풍어를 기원하고 이런 염원들을 띠배에 실어 바다에 띄워 보내는 풍어제를 성대하게 지낸다. 이 풍어제가 중요무형문화재 제 82호로 지정되면서 "위도띠뱃놀이"라고 부르게 되었는데, 원래 띠뱃놀이는 육지의 당산제와 같은 의식으로 서해안 여러 도서지방에서 치러졌던 풍어제이다. 그중에서 "위도띠뱃놀이"는 원형이 잘 보존되어 있어 중요무형문화재로 지정되었다. 제의는 마을사람들이 오폭기를 앞세우고 농악을 치며 수호신을 모신 원당에 올라가 원당제를 지내고 마을로 내려와 주산돌기를 한 후, 바닷가로 내려와 용왕제를 지낸다, 그런 후 띠배에 짚으로 만든 인형과 또 마을의 온갖 재액과 풍어를 비는 마음을 실어 바다에 띄워 보내는 순서로 아침 일찍부터 해질 무렵까지 진행된다.특히 띠배를 바다 멀리 띄워 보낼 때는 농악에 맞춰 술배소리, 에용소리, 가래질소리 등 뱃노래를 부르고 춤을 추며 신명나는 굿판을 벌인다.



중요무형문화재
대목장 고택영 옹

Copyright 1999-2022 Zeroboard / skin by ChanBi