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안이 보여요!
   
인터넷신문 www.buan21.com//기사제보
 

 
 
 
   
   
 

내소사 대웅보전



- 지 정: 보물 제 291호
- 지정일: 1963. 1. 21
- 소재지: 부안군 진서면 석포리 268
- 시 대: 조선 인조11년, 고종2년 중건
- 재 료: 목재
- 수 량: 1동
- 규 모: 전면 3간, 측면 3간, 단층 팔작지붕

백제 무왕 34년(633)에 「혜구두타」가 이곳에 절을 세워 큰 절을 대소래사 작은 절을 소소래사라 하였는데 그 후 대소래사는 불타 없어지고 소소래사만 남아 지금에 이르고 있다. 조선인조 11년(1633)에 청민선사가 중건했는데 지금의 대웅보전은 이때 지어진 건물이다. 그 후 고종 2년 관해스;님이 중창했다. 지금은「내소사」라고 부르고 있는데 언제부터 그렇게 부르게 되었는지는 정확히 알수 없다. 보물 제291호인 대웅보전은 다포계 양식에 팔작지붕으로 된 불전이다. 전면 3칸은 개방되어 꽃살무늬를 조각한 문짝을 달았는데 이들은 모두 정교한 공예품들이다. 공포는 외부의 출목수로는 가장 복잡한 3출목의 구성이어서 길게 뻗어 나온 쇠서들이 중첩된 모습은 매우 환상적이다. 내부는 5출목 구성으로 제공의 뒤 뿌리를 일일이 연봉형(蓮峯形)으로 새겨 화려하게 장식하였으며 단청도 매우 장엄한 금단청으로 채색하였다. 추녀 아래의 귀한대와 내부 충량머리는 용머리를 조각하여 화려함을 더해 주고 있다. 대웅전 내부 후불벽에는 「백의관음보살도」가 그려져 있는데 이 작품의 세부적 수법으로 보아 조선후기의 작품으로 추정된다.
  
-참고문헌·전라북도 문화재지-  



법화경절본사본
개암사 대웅전

Copyright 1999-2022 Zeroboard / skin by ChanBi