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안이 보여요!
 
인터넷신문 www.buan21.com//기사제보
 

 
 
 
     
   
     
 
     


황 교수, '관악산 핵폐기장 유치'도 첫 발의

[부안핵폐기장의 기억]
"돌팔매질 당하더라도 학자들이 나서자"

  
전북 부안의 핵폐기장 유치찬반 주민투표 한달여를 앞둔 지난 2004년 1월 9일. 서울 관악구청 강당에는 주민 200여명이 모여 '핵폐기장 결사반대'를 외치고 있었다.

강창순 원자핵공학과 교수, 황우석 수의학과 교수, 이무하 농업생명대학장, 홍경자 간호대학장, 오연천 행정대학원장, 백남원 보건대학원장, 이태수 인문대학장, 한민구 공대학장, 김하석 자연대학장 등 7명의 서울대 교수들이 이틀 전 "관악캠퍼스에 중저준위방사성폐기물의 동굴 처분은 물론, 사용 후 핵연료 중간 저장시설을 모두 수용할 수 있는 원전수거물관리센터를 설치하자"고 제안한 뒤 교수 63명이 서명한 건의문을 정운찬 총장에게 전달했기 때문이다.

이들 교수들은 건의문을 발표하는 기자회견에서 "순수한 학자적 양심의 발로"라는 점을 여러 차례 강조했으며 "원전수거물 관리시설 유치가 주민 안전에 아무 문제가 되지 않는다는 과학적 확신을 바탕으로 정운찬 총장에게 서울대가 이 시설을 유치하는 방안을 검토해줄 것을 건의한다"고 밝혔다.

당시 서울대 원전센터 유치를 주도한 원자핵공학과 강창순 교수는 16개국의 학자 16명으로 구성된 국제원자력기구(IAEA) 안전위원회 위원으로서 원자력 안전분야의 세계적인 전문가로 소개되었으며, 각 분야 석학들로 알려진 이들의 제안은 부안주민투표를 앞둔 시점에서 시민단체들의 거센 반발을 불러일으키며 큰 파장을 몰고 왔다.

한 언론은 "이번 제안에 참여한 많은 교수들이 직접 원자력에 대해 연구하는 전문가들이고 그들 스스로 그 원전수거물을 자신들의 주변에 놓고 살겠다고 자청하고 있으니, 그러한 제안 자체가 바로 이 원전수거물 처리장의 안전성을 웅변으로 말해주는 것이며 일반 시민들에게 좋은 교육효과를 준다"고 논평하기도 했다.

그런데 '지성인 집단의 양심적 결단'으로 평가되기도 했던 '서울대 내 핵폐기장 유치'는 당시 복제 송아지로 생명공학 전문가로 각광받던 황우석 교수가 처음 발의한 것으로 알려졌다. 강창순 교수는 지난 2004년 1월 12일 <중앙일보>와 인터뷰에서 다음과 같이 밝힌 바 있다.

"이 논의는 굉장히 짧은 기간에 이뤄졌어요. 전북 부안사태를 보고 걱정을 하던 황우석(수의학과)ㆍ오연천(행정대학원장) 교수가 점심식사 중 '그럼 관악산은 어떠냐'는 이야기를 나눴다고 합니다. 당시 저는 출장 가 있었지요. 건의문 발표 나흘 전 제가 돌아오자 황 교수가 상의해 오더군요. '기술적으로 문제가 없다'고 했더니 '그럼 건의문을 써달라'고 부탁하더군요. 그래서 밤새워 건의문을 작성했어요. 그리고 셋이서 다른 교수들에게 의견을 물어봤지요. 의외로 반응이 좋더군요. 신이 나서 연락하다 보니 60여명으로 늘었습니다."

황 교수는 당시 기자회견 도중 "돌팔매질을 당하더라도 학자들이 나서서 안전성을 설득하고 원자력 연구의 수혜자인 서울대로 유치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이로부터 한 달 뒤인 그해 2월 12일 황우석 교수는 "체세포 핵을 이식한 배아를 이용해 인간배아 줄기세포를 만드는데 성공해 이 기술과 복제된 인간배아줄기세포에 대해 국제특허를 출원했다"고 밝혔다.  

/허정균/huhjk@buan21.com  

이 기사는 오마이뉴스에도 실렸습니다(2006-01-15 15:34).  
  
267 '고준위핵폐기장 후보지 추진 중단하라'
2.14부안주민투표 9년 기념식 열려
13·02·15
2013년 2월 14일, 2.14부안주민투표 9년 기념식ⓒ부안21 ‘2.14부안주민투표’ 9년 기념식이 14일 오후 1:30 수협앞 ‘핵없는 세상’ 기념비 앞에서 열렸다. 10년 전의 ...
266 ‘충격’, 또다시 고준위 핵폐기장 후보지 오른 부안
충남 서천·부산 기장·강원 양양과 함께 선정
12·10·15
2003년 부안반핵 자료ⓒ부안21 교과부, “화산·편마암 지역 기초조사일 뿐” 정부가 추진중인 고준위핵폐기물(사용후 핵연료) 처분시설 후보지로 부안이 선정돼 충격을 주고 있다...
265 부안주민투표 8주년, "핵발전 포기하라"
14일, 부안주민투표 8주년 맞이하여 기념식
12·02·16
▲2004년 부안주민투표 당시 포스터 “군민들이 모여서 함게 나가자/변산의 정기가 우리에게 있다/무엇이 두려우랴 출정 하여라/영원한 반핵투쟁 승리를 위해/나~가 나~가 군청을 향해/...
264 "부안사태 규명의 주체는 부안군민이어야" 8 07·02·02
[부안사태 토론회]조례 등을 통한 제도적 뒷받침 필요 부안사태 진상규명 관련 부안군민 대토론회가 1일 오후 2시 부안예술관에서 150여 부안군민이 참여한 가운데 부안시민사회네트워...
263 부안사태 진상규명 관련 군민 대토론회
2월1일 오후2시 부안예술회관에서 열려
07·01·15
부안반핵 자료사진ⓒ부안21 부안사태 진상규명 관련 군민 대토론회가 오는 2월1일 부안예술회관에서 부안군민회의 주최, 부안시민사회네트워크 주관으로 열린다. 이번 토론회의 주제는 '...
262 부안반핵 시위 관련자 전원 사면복권
복권자 22명, 형선고실효사면및복권자 33명
06·08·12
부안반핵 자료사진ⓒ부안21 정부는 11일 광복 61주년을 맞아 부안핵폐기장 반대 시위와 관련 집행유예 이상의 형을 선고받은 55명 전원과 정치인 등 142명에 대한 특별사면ㆍ복권을 15...
261 고길섶의 <부안 끝나지 않은 노래>
문화관광부 주관 우수학술도서로 선정
1
06·06·14
'부안반핵 촛불집회' 자료사진ⓒ부안21 부안항쟁을 새로운 시각에서 문제제기하고 정리한 문화비평가 고길섶 씨의 저서 가 문화관광부에서 주관한 우수학술도서로 선정되었다. 문화...
황 교수, '관악산 핵폐기장 유치'도 첫 발의 06·01·16
[부안핵폐기장의 기억] "돌팔매질 당하더라도 학자들이 나서자"    전북 부안의 핵폐기장 유치찬반 주민투표 한달여를 앞둔 지난 2004년 1월 9일. 서울 관악구청 강...
259 부안반핵운동은 '사태'가 아닌 '봉기'였다 7 05·11·13
 2003.08.13ⓒ부안21 동학농민혁명운동의 발단과 전개과정 비슷해   벌떼처럼 많은 사람들이 한꺼번에 들고 일어나는 것을 두고 봉기라 한다. 1894...
258 핵폐기장 터 경주시 확정 35 05·11·03
2005.08.29 핵폐기장 유치 반대 군산집회에서ⓒ부안21 경주 89.5%, 군산 84.4% 찬성률 온갖 부정 불법 시비 속에, 막판에는 망국적 지역감정까지를 조장하며 치러진 ...
257 “저넘의 빨갱이들이 전라북도 말아 먹는다” 5 05·11·03
3일 오전 전북도청 반대측 기자회견장에 찬성측 ‘깽판’ 핵폐기물처리장 주민투표 결과에 대한 전북지역 반대단체들이 '11.2주민투표 원천 무효 강현욱 도지사 퇴진' 입장을 밝히는 ...
256 시민단체, '11.2 방폐장 주민투표 무효' 1 05·11·01
10월 31일 오전 광화문 세종로공원에서는 11월 2일 방사선폐기물 유치에 따른 시민사회단체대표들의 기자회견이 있었다. 여기서 채택한 공동성명서(여성환경연대 김상희 대표 읽음. 아래 사진...
255 반핵단체 "주민투표 이후 강력투쟁 벌일 것" 05·10·31
28일 불법부정투표 규탄과 핵폐기장 반대 시민결의대회 지난 25일부터 군산 핵폐기장 유치 찬반 부재자 투표가 시작됐고, 주민투표가 이제 5일을 앞두고 있지만, 주민투표에 ...
254 군산 부재자 투표, 계속되는 부정시비 05·10·26
지난 24일 공무원이 우체통에 57장의 투표용지를 투입하려는 과정에서 발견된 부재자 투표 용지 반대단체-즉각 무효 주장, 민변-주민투표 중단 요구 군산 핵폐기물처리장 부재...
253 11.2 방폐장 주민투표 불법으로 얼룩 05·10·25
10월 25일 오전 종로경찰서 기자실에서는 경북 영덕군에서 상경한 영덕군 핵폐기장 설치 반대대책위원회 관계자들의 기자회견이 있었다. 관계자들은  영덕군 공무원들은 방폐장 유치에...
252 이형규 부지사 "군산반핵은 경주 표몰아주기" 05·10·25
부지사와 집회 앞둔 전북반핵대책위간 실랑이 벌어져 24일 전북도청사 앞에서는 이형규 전라북도 부지사와 핵폐기장백지화 및 에너지정책전환 전북대책위 간의 작은 실랑이가 발생됐...
251 군산방폐장선거 선관위가 찬성측 편드나? 05·10·22
찬성유인물에 중앙선관위 로고 테이프 부착돼 공정하다는 선관위는 옛말인가 국추단 유인물에 가상테두리 중앙선관위 테이프가 부착돼 시민들들에게 '중앙선거관리위원회에 붙혔다'는 ...
250 '방폐장 유치'전도사 역할로 전락한 지역언론 05·10·21
군산반핵대책위 차량용 깃발/한수원이 핵폐기장을 네모난 병원이라고 홍보하자 군산반핵대책위는 이를 '네모난 공동묘지'라고 빗댄다. ⓒ부안21 [언론비평]전북지역 주요일간지들의 군산방폐...
249 반핵단체, 선관위 관권개입 부정선거 규명 촉구 05·10·17
전북반핵대책위 선관위 앞에서 기자회견 열어 군산반핵대책위, 선관위앞 천막농성 돌입   내달 2일 핵폐기물처리장 주민투표를 앞두고 관권개입 불법부정 시비가 확...
248 "핵폐기장 주민투표 관권투표로 변질" 05·10·12
군산반핵대책위가 발간한 군산반핵대책위, 핵폐기장 주민투표 부재자 신고 불법 사례 공개 군산핵폐기장반대범시민대책위원회(이하 대책위)가 10월 2일 핵폐기물처리장(이하 핵폐기...
1234567891014
Copyright 1999-2021 Zeroboard / skin by GGAMBO